한국당 대구시당 "여당의원 대구 수구도시 발언 좌시 않겠다"

자유한국당 대구시당은 10일 대구지역 국회의원 명의의 보도자료를 내고 "김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대구 수구도시' 발언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시당은 "이날 국회 행안위의 대구시 국정감사에서 김 의원은 '대구는 수구도시', '보수나 새마을 같은 단어 말고 진보나 개혁, 혁신 같은 단어가 대구를 상징하길 바란다'고 말했다"며 "진부한 이데올로기 논쟁을 일으킬 수밖에 없는 발언을 한 국회의원의 자질이 의심스럽다"고 강조했다.

또 "여당 의원이 대구를 수구도시라고 평가하는 것은 대구 시민에 대한 모욕이며 대한민국 경제 발전을 견인한 새마을 운동과 그 성공조차도 철저히 폄훼하는, 도저히 용서할 수 없는 발언"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어느 지역, 도시보다 대한민국을 사랑하고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지켜내기 위해 피와 땀을 흘려 왔다"며 "250만 대구시민의 자존심이 짓밟힌 망언을 규탄하며 김 의원은 당장 사과하고 의원직을 사퇴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