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北발사체 관련, 현재까지 日정보공유 요청 없어"

국방부는 10일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와 관련, "현재까지 일본에서 정보공유 요청이 들어온 것은 없다"고 밝혔다.

정부는 일본의 경제보복에 대한 대응조치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를 결정했지만, 지난해 8월 재연장된 이 협정의 효력은 오는 11월까지 지속한다.

일본은 지난달 24일 발사된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와 관련해서는 군 당국에 관련 정보를 공유해 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