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항소심 재판부 결정에 "차분히 준비…봄이 오겠지요"

'드루킹 댓글 조작' 공모혐의로 1심에서 법정구속된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자신의 항소심 재판부가 결정되자 "차분히 준비하겠다"고 15일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자신의 변호인을 통해 "여러 의견이 있겠지만 저는 담담하게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하려고 한다"며 "변호인들과 함께 차분하게 항소심을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항상 염려해주시는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경남도를 한 번 더 챙겨주시고 응원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경남 도정을 염려했다.

이어 "계절이 변하는 시기에 건강 유의하시기 바란다"며 "봄이 오겠지요.

또 소식 전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서울고법은 지난 14일 김 지사 사건을 적시 처리가 필요한 중요 사건으로 정하고 선거 전담부인 형사2부(차문호 부장판사)에 배당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