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이정미 대표는 30일 "저와 정의당은 (국회의원) 체포동의안 표결 실명제법을 곧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대표는 자료를 내고 "국민을 법 감정을 조롱하는 '익명의 짬짜미'를 근절하고, 비리 국회의원을 보호하는 방탄국회를 방지하는 법이 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정미 "'방탄국회 방지' 체포동의안 표결 실명제법 제출"

그는 "(체포동의안이 제출된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이 제2의 홍문종·염동열 의원이 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당 홍문종·염동열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은 지난 21일 국회 본회의에서 표결 끝에 부결된 바 있다.

이 대표는 또 "방탄국회를 위한 임시국회 소집 사기가 또다시 한국당에 의해 자행됐다"며 "한국당은 양심이 있다면 의장단 선출 등 본회의 개의에 합의하고 권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 처리 절차가 진행되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