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동사진기자단'

'한국공동사진기자단'

정부는 남북정상회담에서 북한 표준시를 서울 표준시로 통일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29일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남북정상회담 브리핑에서 "서울보다 30분 늦는 평양 표준시를 서울 표준시에 맞추기로 했다"고 말했다.

윤 수석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이번 회담에서 전쟁의 아픈 역사는 되풀이하지 않겠다. 다시는 피흘리는 일이 없어야 한다"면서 "결코 무력 사용은 없을 것이라고 확언했다"고 전했다.

이어 "김 위원장이 회담장에 서울과 북한 시계가 2개여서 가슴이 아프다. 국가 간 시간부터 먼저 통일하자고 제안했으며 대외적으로 발표해도 좋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