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족 위로하는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제37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이 열린 광주 운정동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아버지에게 보내는 편지를 낭독한 김소형 씨를 위로하고 있다.

광주=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