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 주최…정세균·김종인·김부겸 등 여야 개헌론자 참석

여권의 대권잠룡이자 대표적 개헌론자인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27일 개헌 관련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오전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국가 운영체제와 개헌'이란 주제로 진행될 토론회에 정세균 국회의장과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축사를 하고, 김무성 전 대표와 민주당 김부겸 의원이 토론자로 나설 예정이다.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24일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에서 개헌 추진 의지를 밝힌 직후 '최순실 파문'이 터져 정치권의 개헌 동력이 떨어진 상황이어서, 이번 토론회가 개헌 이슈를 재점화하는 데 기여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ykba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