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23일 오후 폭우피해가 발생한 경기도 수원지역을 방문,수해 상황을 점검하고 피해 복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 총재는 이날 주진우 총재비서실장,박종희 신현태 남경필 의원과 함께 수원시청을 방문,심재덕 수원시장으로부터 피해 상황을 보고 받은 뒤 인근 수해지역을 찾아 주민들을 위로했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