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3일 오후 의원회관에서 <블루라운드(BR) 어떻게 대비할 것인가>
라는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열고 선진국들이 근로조건 및 노동권 등을 이유
로 무역관련규제를 취할 가능성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이날 토론회에서 주제발표를 한 선한승 한국노동연구원 주임교수는 "내년
부터 본격적으로 노동권 보호를 위한 블루라운드 논의가 시작되면 이를 구
실로 한 선진국들의 무역규제가 강화될 가능성이 크다"며 "우리나라도 국제
노동기구(ILO) 기준에 맞도록 노동법등 관련법령을 정비하고 노동외교를 통
상외교차원에서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선교수는 특히 앞으로 BR에 대비한 정책과제로 *관민합동위원회의 구성.운
영 *BR전문가 양성등을 통한 노동외교 강화 *노동법 개정과 함께 병역법 행
형법 모자보건법등 관련법률의 통합조정 등을 제시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