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와 감자탕’ 황보라, 현장 웃음꽃 피우게 하는 ‘스윗 텐션’



황보라의 ‘스윗 텐션’이 촬영 현장에 웃음꽃을 피웠다.

KBS2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에서 진무학(김민재)의 똑 부러지는 비서 여미리 역을 맡은 황보라가 현장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달리와 감자탕` 촬영 쉬는 시간 황보라의 모습이 담겼다. 황보라는 꽃받침 포즈를 취하거나 ‘달리와 감자탕’ 응원 커피에 하트로 감사의 인사를 보내는 등 스윗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대본 연습 중인 황보라를 바라보며 눈웃음을 짓는 스태프, 황보라와 함께 인증샷을 남기는 스태프들의 모습에서 ‘달리와 감자탕’ 촬영 현장의 훈훈한 분위기를 엿볼 수 있다.

또한 극중 황보라는 무심하고 시크한 성격의 여미리 비서로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어 카메라 밖에서 보여주는 편안한 매력이 더욱 눈길을 끈다.

한편, 황보라가 출연하는 KBS2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