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김종국, 子 사기혐의 피소에 "집 나간지 오래"

개그맨 김종국이 첫째 아들의 사기 혐의 피소와 관련해 입장을 전했다.

14일 텐아시아는 개그맨 김종국의 첫째 아들 A씨가 최근 불법 도박 사이트 알선 혐의로 피소됐다고 전했다.

피해자는 20명 이상으로, A씨는 공인인 아버지를 언급해 피해자들의 신뢰를 얻은 것으로 보인다고 매체는 전했다.

김종국은 해당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아들이 집을 나간 지 오래 돼서 소식을 모른다"며 "연락이 끊긴 지 오래돼 답답한 상황"이라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다.

그는 "아들이 어떤 잘못을 저질렀는지 제 눈으로 확인된 바가 없지만 이야기를 들어보니 불법 투자에 관한 것 같다"며 "내게 아버지로서 도의적 책임을 물을 순 있지만, 피해자의 주장이 정당하다면 아들에게 법적으로 책임을 물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김종국은 지난 1987년 KBS 5기 코미디언으로 데뷔했으며 배우로도 활발히 활동했다. 지난 5월에는 MBN `보이스킹`에 출연했다.

(사진=MBN 화면 캡처)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