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히는가 식구들과 회식하고파”…김승현, 행복한 미식가의 북촌 투어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 MC 김승현이 행복한 미식가의 면모를 보였다.

최근 진행된 SBS FiL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이하 밝히는가)의 ‘상해기의 먹킷리스트’ 촬영에서 김승현은 ‘근육먹스타’ 상해기와 서울 북촌 맛집 투어를 했다.

김승현은 맑은 대낮에 다소 상반 되는 검은 우산을 들고 ‘분위기 깡패’ 다운 모습으로 나타나 상해기와 함께 북촌 구석구석을 걸었다. 북촌의 풍경을 즐긴 후엔 26년 동안 자리를 지킨 즉석 떡볶이 맛집에 들어가 1인 1냄비를 주문해 말없이 음미하며 야무지게 먹었다. 김승현은 “어느 한 쪽으로 치우치지 않고 건강한 분식이다. 시원하게 먹을 수 있는 떡볶이다”라고 호평하며 미식가의 먹팁을 소개했다.

두 사람은 떡볶이를 클리어하고 볶음밥으로 피날레를 장식했다. 김승현은 상해기에게 볶음밥을 특별히 하트 모양으로 건네 줘 감동을 선사했고, 상해기는 “그동안의 고생이 이 볶음밥으로 눈 녹듯이 사라졌다”고 미소를 보였다. 상해기 역시 김승현에게 떡볶이 밀키트를 선물해 김승현을 감동시켰다.

이어 한국의 맛을 느낄 수 있는 한식집에서 보쌈, 명란구이, 흑임자 고기 튀김, 김치찜을 먹었다. 비주얼과 맛에 감탄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김승현은 “북촌에 맛과 멋을, 가슴과 배로 느꼈다”고 브레이브걸스의 ‘롤린’ 춤을 추며 “ ‘밝히는가’ 식구들과 언젠가는 맛집에서 회식을 하고 싶다”고 바람을 전했다.

김승현과 상해기가 함께한 북촌 투어는 8일 오전 11시 SBS Fi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밝히는가’는 SBS FiL과 라이프타임에서 월, 화, 수요일 오전 11시, SBS MTV에서 금, 토, 일요일 오전 11시, SBS Biz에서 토요일 오후 5시 10분 전파를 탄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