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전자, 에코 음식물 처리기 출시…냄새 저감 기술 강화

신일전자는 음식물 쓰레기를 손쉽게 처리할 수 있는 에코 음식물 처리기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일의 에코 음식물 처리기는 `고온건조 맷돌 분쇄 방식`을 이용해 음식물 쓰레기를 건조하고 분쇄한 뒤 열을 식혀준다.

이 과정을 통해 음식물 쓰레기는 가루 형태의 잔여물로 남게 되며 부피가 10분의 1로 감소한다.

실제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을 통해 음식물 쓰레기가 89% 감량되는 효과를 인정받았다.

이 제품은 신일만의 `데미스터 제습 방식`을 채택해 내구성과 냄새 저감 기술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정윤석 신일 대표이사는 "먹는 것에 신경 쓰는 것만큼 애프터 다이닝도 개념있게 챙기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해 이번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이준호기자 jhlee2@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