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펠트, 10개월 만의 새 싱글 `Summertime (Feat. 김효은)` 발매…"밝은 모습 보여주고파"



핫펠트(HA:TFELT)가 색다른 서머송으로 매혹적인 매력을 선사한다.

핫펠트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Summertime (Feat. 김효은)`을 발매한다. 지난 2020년 9월 발매한 싱글 `La Luna (라 루나)` 이후 약 10개월 만의 신곡이다.

핫펠트가 직접 작사, 작곡한 `Summertime (Feat. 김효은)`은 지난 여름 밤을 추억하며 마치 특별했던 그때 그 순간으로 데려다줄 것 같은 상상력을 자극하는 곡이다. 래퍼 김효은이 피처링으로 참여했으며, 핫펠트는 댄스 퍼포먼스까지 선보일 예정이라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Summertime (Feat. 김효은)` 뮤직비디오는 감각적인 영상미로 곡의 몰입도를 높인다. Day ver.과 Night ver.으로 공개된 뮤직비디오 티저에선 핫펠트의 청순미와 도발적인 모습이 대비되어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처럼 핫펠트는 한층 진해진 음악적 색채를 예고한 가운데, `Summertime (Feat. 김효은)` 소개와 함께 감상 포인트를 전했다.

<다음은 핫펠트와의 일문일답>

Q. 지난 2020년 9월 발매한 싱글 `라 루나`(La Luna) 이후 약 10개월만의 컴백이다. 소감이 어떤지.

A. `라 루나`에 이어 굉장히 신나고 경쾌한 곡이다. 준비하는 과정도 굉장히 즐거웠고, 팬분들의 반응도 궁금하다.

Q. 신곡 `Summertime (Feat. 김효은)`이 어떤 곡인지 소개한다면.

A. 댄스홀, 트로피컬 장르의 곡으로 아름다웠던 지난 여름의 기억을 담은 곡이다.

Q. `Summertime (Feat. 김효은)`을 준비하면서 가장 중점을 둔 부분은? 리스너들이 어떻게 들어줬으면 좋겠는지.

A. 내 보컬이 가벼운 느낌이어서 상반되는 굵은 보이스의 래핑을 원했다. 김효은 씨가 그 부분을 채워주셔서 더 멋진 곡이 된 것 같다.

Q. 오랜만에 화려한 댄스 퍼포먼스도 예고했다. 어떤 포인트들이 있나.

A. 간단하면서도 즐거운 안무를 선보일 계획이다. 친구들이 모여서 함께 파티하며 출 수 있을 것 같다. 편하게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Q. 래퍼 김효은이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김효은과 어떻게 협업이 성사가 됐는지? 또 호흡은 어땠나.

A. 사실 전혀 친분이 없었는데 내가 워낙 팬이어서 협업을 부탁드리게 됐다. 흔쾌히 응해주시고 뮤직비디오까지 출연해주신 김효은 씨께 감사 인사를 전한다. 둘 다 낯을 가려서 처음엔 어색했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더 편해지고 즐거운 작업이었다.

Q. 이번 활동을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는.

A. 그동안 조금 어두운 곡들을 들려드렸는데 이번 `summertime`을 통해 밝은 모습의 핫펠트를 보여드리고 싶다.

Q. 컴백을 기다려온 팬들에게 한 마디.

A. 언제나 기다려줘서 고맙고, 날씨가 많이 더운데 `summertime`을 들으시면서 힐링이 되었으면 좋겠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