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GC-보령바이오파마, 산전 태아·신생아 희귀질환 검사 서비스 공급

글로벌 유전체 기업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는 보령바이오파마와 ‘비침습적 산전태아 진단서비스 및 신생아희귀질환 유전체 검사 서비스’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비침습산전검사(NIPT)은 임산부에게 소량의 혈액을 채취해 안전하고 간편하게 혈액 속 태아 DNA를 차세대염기서열분석방법(NGS)으로 분석해 다운증후군, 파타우증후군, 에드워드증후군 등 염색체 이상을 검출함으로써 산모와 태아의 건강을 관리하는 혁신기술이다.

임신 초기 10주차부터 검사가 가능하며, 비침습이라 안전하게 산모의 혈액만을 채집해 검사하기 때문에 유산이나 양수파열 등의 위험성이 전혀 없다.

정확도 역시 기존 검사방법이 67~96%에 머무는 반면 양사 서비스는 99.9%에 이른다.

신생아희귀질환 유전체 검사 서비스(G스캐닝)은 출산 후 신생아에게 발현될 수 있는 유전성 질병을 조기에 찾아내 생명을 살리거나 증상을 완화시키는 검사서비스다.

극소량의 혈액을 채취해 높은 정확도로 신생아의 희귀 유전자 질환에 대한 위험을 파악할 수 있으며, 부모에게서 유전되는 변이 뿐 만 아니라 임신과정에서 새롭게 발생하는 변이도 검출 가능하다.

조성민 EDGC 헬스케어사업본부장은 “국내 최대 산부인과 및 소아과 병원 영업망을 갖춘 보령바이오파마와의 유전자 분석 서비스 공급계약 체결로 국내 시장 확장 모멘텀을 기대할 만한 시점이라고 평가한다”면서 “무엇보다 양사의 협력관계 구축으로 EDGC 차세대 조기 암 진단 첨단기술인 액체생검 브랜드 ‘온코캐치’의 출시와 맞물려 막대한 기업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선엽기자 sy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