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 대표 퍼포머’ ITZY라서 가능한 무대…신곡 `마.피.아. In the morning` 퍼포먼스 뜨거운 화제몰이



`K팝 대표 퍼포머` ITZY(있지)가 신곡 `마.피.아. In the morning`(마피아 인 더 모닝)으로 연일 화제를 몰고 있다.

ITZY는 지난 30일 전 세계 동시 발매한 새 미니 앨범 `GUESS WHO`(게스 후)의 타이틀곡 `마.피.아. In the morning`을 통해 역대급 퍼포먼스를 선사하고 글로벌 팬심을 흡수하고 있다. 이들은 데뷔곡 `달라달라`부터 `ICY`(아이씨), `WANNABE`(워너비), `Not Shy`(낫 샤이)까지 매 컴백마다 탄탄한 무대로 한계 없는 성장을 보여줬고, 이번에는 티타늄을 넘어 다이아몬드급 강도의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마.피.아. In the morning`의 퍼포먼스는 3분 내내 매 파트가 킬링 포인트로, 도미노처럼 펼쳐지는 도입부 안무부터 쉴 틈 없이 변화하는 동선, `마피아 게임`이라는 곡의 소재를 잘 살린 `탱크 춤`과 `마피아 춤`까지 보는 재미가 가득하다. 예지, 리아, 류진, 채령, 유나의 엄청난 연습량을 가늠케 하는 월등한 춤 실력과 무대 장악력도 인기 고공 행진에 큰 몫을 차지하고 있다. 다섯 멤버는 일사불란하게 움직이면서도 한 치 오차 없는 군무로 완벽한 합을 자랑하는가 하면, 강약 조절이 확실한 안무로 춤선을 제대로 살리고 있다. 특히 `catch me if you can haha`라는 가사에 맞춰 여유 가득한 미소를 지어 보이는가 하면 마피아로 변신한 듯한 능숙한 표정 연기로 보는 재미를 한층 높이고 있다.

신곡 뮤직비디오를 비롯해 퍼포먼스 관련 자체 콘텐츠는 폭발적인 조회 수를 기록하며 월드와이드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뮤비는 공개 사흘 만인 3일 오후 2시경 유튜브 조회 수 5000만 건을 돌파했고, 이는 2020년 3월 `WANNABE`로 세운 기록을 약 47시간 단축한 자체 최고 속도다. 6일 오후 2시 기준 6620만 뷰를 넘어섰고 유튜브 인기 급상승 음악 부문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 같은 열렬한 관심에 힘입어 6일 0시 `마.피.아. In the morning` 퍼포먼스 비디오를 추가로 선보였고 공개 12시간 만인 오후 12시경 100만 뷰를 달성하며 K팝 퍼포먼스 최강자의 면모를 톡톡히 입증했다. 또 ITZY의 공식 SNS 채널에 게재된 무빙, 데이 앤드 나이트, 나이트, 데이 등 다양한 버전의 안무 연습 영상들이 글로벌 팬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국내외 호성적 역시 줄 잇고 있다. 신곡은 4월 30일 자 글로벌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의 글로벌 톱 200 차트 79위로 진입해 발표 첫날 만에 전작 `Not Shy`의 기록을 뛰어넘었고 3일 자 해당 차트 56위에 랭크, 팀 자체 최고 순위를 경신 중이다. 4월 30일부터 5월 2일까지의 최신 발매 곡을 기준으로 한 톱 텐 글로벌 송 데뷔 차트에서도 빌리 아일리시, 마일리 사이러스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의 신곡에 이어 5위를 차지했다.

새 미니 앨범 `GUESS WHO`는 1일 오전 8시 기준 말레이시아,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 태국, 터키 등 해외 13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에 올랐고 같은 날 음반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와 가온차트의 앨범 일간 차트 1위를 석권했다.

한편 ITZY는 글로벌 쇼트 비디오 애플리케이션 틱톡(TikTok)을 통해 "또 아침이 밝았습니다", "벌써 어느새 또 밤이 되었습니다"라는 신곡 가사에 맞춘 `#출근챌린지`와 `#퇴근챌린지`, 포인트 안무를 살린 `#마피아챌린지`를 전개하고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물하고 있다. 6일 오후에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꾸미고 시청자들을 만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