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승연, tvN ‘대리인간’ 캐스팅…야망 넘치는 변호사로 변신



영화 ‘핸섬가이즈’ 개봉을 앞둔 배우 공승연이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대리인간’ 출연을 확정 지었다.

배우 고보결, 유태오 등이 캐스팅된 드라마 ‘대리인간’은 타인의 감정을 대신하는 대리인간이 된 한 여자가 의뢰인의 삶을 살기로 선택하면서 벌어지는 서스펜스 심리극으로, 차영이라는 인물이 서림의 대리인간으로 살아가면서 갖게 되는 욕망과 재호를 향한 어긋난 사랑을 그린 이야기를 담았다.

멀지 않은 미래, 의뢰인의 얼굴을 하고, 기억칩을 인식한 채 본인을 대신해 타인의 감정을 전하는 ‘대리인간’ 서비스. 극중 공승연은 흙수저 출신의 잘나가는 로펌 변호사이자, 대리인간 서비스를 의뢰한 신서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그동안 ‘풍문으로 들었소’, ‘별리섬’, ‘육룡이 나르샤’, ‘내성적인 보스’, ‘써클 : 이어진 두 세계’, ‘너도 인간이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과 개봉을 앞둔 ‘핸섬가이즈’까지 폭넓은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공승연이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공승연이 출연하는 `대리인간`은 4월 14일 밤 12시 10분에 방영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