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나, JTBC ‘설강화:snowdrop’ 캐스팅 확정…외과 의사로 변신



배우 유인나가 유현미 작가와 조현탁 감독의 신작 JTBC ‘설강화:snowdrop’(가제, 이하 설강화)에 주연 중 한 명인 강청야 역으로 출연한다.

21년 중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설강화’는 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어느 날 갑자기 여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정해인 분)와 서슬 퍼런 감시와 위기 속에서도 그를 감추고 치료해준 대학생 영초(지수 분)의 시대를 거스른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앞서 남녀 주인공인 수호와 영초 역으로 정해인, 지수가 출연을 확정했으며 장승조, 윤세아, 김혜윤, 정유진 등 실력과 화제성을 겸비한 배우들이 함께한다.

유인나가 맡은 강청야는 국립의료원의 외과 의사로, 수술실에서는 능력으로 신뢰감을 얻는 의사이면서도 어떤 상대이든 단번에 압도하는 치명적인 매력의 소유자다. 유인나는 아름답고 지적이면서도 속에 무엇을 감추고 있는지 알 수 없는 강청야 역할을 특유의 다채로운 매력으로 완벽 소화할 예정이다.

유인나의 합류로 ‘드림팀’을 완성한 JTBC 새 드라마 ‘설강화’는 2018~19년 대한민국을 뜨겁게 달궜던 화제작 ‘SKY 캐슬’의 유현미 작가와 조현탁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화제작이다. 2021년 방송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