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원 재혼 후 근황…49세 나이 무색한 꽃미모

배우 류시원(49)이 재혼 후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류시원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들 건강하시길"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류시원은 티셔츠와 반바지를 입은 편안한 차림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곧 50대에 접어드는 나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탄탄한 몸매와 동안외모가 눈길을 끈다.

류시원은 지난 2월 비연예인 여성과 재혼 소식을 전했으며, 6월에는 KBS 2TV 드라마 `영혼수선공`에 특별출연한 바 있다. 아직 정확한 복귀 시기가 정해지지는 않았으나 국내 활동을 위해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류시원 재혼 후 근황…49세 나이 무색한 꽃미모

류시원 재혼 후 근황 (사진=인스타그램)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