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 및 안전 품목, 연료효율 및 유지관리 강화
-밴과 섀시 캡 등 두 가지 타입 선봬


이베코코리아가 6일 안전성과 주행감, 경제성 등 상품성을 높인 2020년형 '뉴 데일리'를 국내 출시했다.
이베코코리아, 상품성 강화한 '뉴 데일리' 출시


외관은 더 넓어진 프론트 그릴이 눈에 들어온다. 세련된 인상과 함께 엔진과 라디에이터를 보호하면서 통기성을 개선했다. 또 핫 스탬핑 공정으로 제작돼 견고한 내구성을 자랑한다. 데일리 만을 위해 제작한 미쉐린 A클래스 슈퍼에코 타이어 및 알루미늄 휠은 최적화된 연료소모 및 적재량 증가를 지원한다.

실내는 깔끔한 라인의 대시보드와 중앙에 위치한 고해상도 컬러 계기판이 특징이다. 정보 검색과 기능 제어를 편리하게 하면서 사용자 친화적이고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새로운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는 보다 여유로운 공간을 확보해 주고 브레이크를 걸고 풀기 위한 반복적인 움직임으로 인한 피로와 불편함을 줄여 준다.

국내에 출시한 밴 타입은 적재용량에 따라 세 가지로 구성된다. 또 뒤쪽 도어의 가용 높이는 최대 2m로 작업자의 업무 환경에 맞춰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낮은 지상고로 대형화물을 싣고 내리기에도 용이하다. 먼저 섀시 캡은 운송목적에 따라 싱글 캡과 더블 캡 중 선택이 가능하다. 싱글 캡(2축 복륜 기준)은 최대 7.2t의 총중량과 최대 3.5t에 이르는 적재중량을 제공한다. 더블 캡은 총중량이 최대 7t으로 운전자와 최대 여섯 명의 인원까지 탑승이 가능해 활용성을 자랑한다.

동력계는 3.0ℓ F1C 디젤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 조합이다. 최고출력 180마력, 최대토크 43.0㎏·m의 성능을 발휘하며 이전 대비 반응과 효율성이 개선된 전자제어 가변식 터보차저와 신형 220A(12V) 교류발전기가 더해져 연료효율성도 3.5% 끌어올렸다.

이베코코리아, 상품성 강화한 '뉴 데일리' 출시


이와 함께 승용차와 같은 주행환경을 제공하도록 새롭게 설계된 스티어링 휠 시스템이 들어갔다. 운전자가 스티어링 휠의 축 방향과 각도를 조정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보다 작아진 D컷 형태의 가죽 소재 다기능 스티어링 휠은 다양한 제어 기능을 제공하고 보다 넓어진 레그룸은 안락함을 더한다. 새로운 전동식 파워 스티어링 시스템이 운전자의 입력에 따라 정밀하게 반응해 부드러운 주행 경험을 제공하며 진동을 줄여 차선 이탈 방지 및 균형을 맞춘다.

안전 품목으로는 첨단 운전자 지원시스템(ADAS)을 탑재해 어떠한 환경에서도 운전자가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도와준다. 특히 시내 주행에 초점을 맞춰 개발한 기능들 덕에 멀티태스킹과 안전성에 대한 까다로운 요구를 충족한다.

풀 LED 헤드램프는 보다 강한 빔과 넓어진 조사각을 통해 가시성 및 장애물 인지율을 이전 모델 대비 15%까지 끌어올렸다. 이 외에 시티 모드는 파워 스티어링 지원 시스템을 활성화해 조향하는 데 필요한 노력을 최대 70%까지 줄여 복잡한 도심 환경에서 여유로운 주행감을 제공한다.
이베코코리아, 상품성 강화한 '뉴 데일리' 출시


2020년형 뉴 데일리의 판매가격은 밴 타입 6,300만원부터 7,550만원, 섀시 캡 타입 5,500만원부터 6,140만원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쌍용차, '월간 티볼리' 지원자 모집
▶ 한국토요타, 토요타·렉서스 서비스 캠페인 진행
▶ 한국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SUV' 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