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UAE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46만 달러 규모

진매트릭스는 코로나19 진단키트 `네오플렉스 COVID-19`를 아랍에미레이트에 공급하는 수출계약을 맺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진매트릭스가 중동 지역 국가와 체결한 첫 공급 계약으로 계약 규모는 미화 46만 달러(한화 약 5억 7,800만 원)다.

회사는 아랍에미리트 초도 물량 계약 이후 지속적인 정부 지원이 기대되는 만큼 추가 수출을 예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랍에미리트는 국내 진단키트에 관심을 갖고 우리 정부와 관련 공조 방안을 논의하는 등 코로나19 대응에 함께 힘써온 국가다.

동시에 회사는 리투아니아와 이탈리아, 칠레 등 3개국에도 추가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진매트릭스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전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어 이번 수출국들 이외에도 미국, 독일, 스페인,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 다양한 국가에서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며 "현재 회사는 폭증하는 진단키트 수요에 공급 차질이 없도록 전 직원이 비상체제로 근무하고 있으며, 해외 수출기업으로서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일익을 담당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유오성기자 osyou@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