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유전체 정밀의학기업인 이원다이애그노믹스(EDGC)는 자회사인 EDGC 헬스케어를 통해 미국 주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공급한다고 25일 밝혔다.

EDGC는 미국 뉴욕, 네바다, 캘리포니아 등 다수의 주정부와 관계회사인 솔젠트의 코로나19 진단시약 100만명분 LOI를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EDGC 헬스케어는 "미국 다수의 주에서 코로나 감염증의 빠른 확산에 따라 대규모 시약 공급으로 미국을 포함해 전세계 194여개 국에 이르는 펜더믹(세계적 대유행) 상황을 조기 종료하는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EDGC의 관계사인 솔젠트는 25일 문재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 기업 초청 간담회에 참석해 글로벌 위기 상황에 따른 의견을 제시했다.

이 자리에서 유재형 솔젠트 공동 대표는 GMP 공장의 증설에 따른 변경 신고 절차 간소화, 생산관련 기자재 및 설비 지원,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 등 각 국가 승인에 정부의 전폭 지원 요청, 글로벌 경쟁력있는 국산 장비와 기술력 제고를 위해 정부의 지원 등을 제언했다.
EDGC, 미국 주정부와 코로나19 진단키트 100만명분 공급

양재준 성장기업부장 jjya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