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유재석, 인생 첫 토익 시험 도전 "영어 공부, 꼭 해보고 싶었다"



`해피투게더4’ 두 아이 아빠 유재석의 새로운 도전이 시작된다.

27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아무튼, 한 달`의 두 번째 프로젝트 `공부` 편으로 꾸며진다. 더 효율적인 공부법을 찾는 유재석, 허정민, 조세호, 홍진경의 한 달 토익 도전기가 시청자의 공감과 웃음을 모두 잡을 전망이다.

그중 인생 처음으로 토익 시험에 도전한다는 유재석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지금까지 늘 영어 공부를 하고 싶다고 생각하면서도, 바쁜 스케줄로 인해 쉽게 시작하지 못했다는 유재석. 이에 유재석은 8명의 참여자 중 하위 4인에 드는 첫 토익 시험 성적에도 "생각보다 잘 나왔다"며 좋아했다고.

일과 육아, 그리고 각종 도전들로 바쁜 유재석이지만, 영어는 스스로도 하고 싶은 분야였기에 시간을 쪼개가며 열심히 참여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집에서는 육아하랴 공부하랴 한 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는 유재석의 모습이 `파파유`의 애환을 느끼게 했다고 전해진다.

또한 유재석은 공부 열정을 따라오지 못하는 올드한 공부법으로 더 큰 짠내를 불러왔다고 한다. 모두가 비효율적이라고 말한 빽빽이 깜지 공부법부터, 느릿느릿 독수리 타법으로 단어를 찾는 모습이 지켜보던 이들을 탄식하게 했다는 전언.

이처럼 어려운 환경에도 유재석은 주어진 공부는 물론, 스스로 더 많은 자료를 요구할 만큼 열정을 보였다고. 과연 도전의 대명사 유재석의 토익 공부는 어떨지, 유재석의 이번 도전은 어떤 결과를 낳을지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을 `해투4`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일, 가정 그리고 공부까지 힘쓰는 `파파유` 유재석의 토익 도전기는 27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에서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