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 3월 2일 새 싱글 ‘그때의 니가 그리워’로 7개월만 컴백



싱어송라이터 주호가 더욱 짙은 감성의 발라드 곡으로 돌아온다.

주호는 오는 3월 2일 새 싱글 ‘그때의 니가 그리워’를 발매하며 오랜만에 음악팬 곁을 찾는다.

‘그때의 니가 그리워’는 지난해 7월 발매한 싱글 ‘우리가 우리가 될 수 있을까’ 이후 7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으로, 주호의 더욱 깊어진 보이스는 물론 전작과는 또 다른 이별 감성으로 리스너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신곡 역시 주호의 자작곡으로, 지난 2018년 발매한 싱글 ‘바래다주던 길’의 스토리와 연장선에 있는 노래라고 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측은 “누군가를 진심으로 사랑해본 이들이라면 커다란 여운이 남을 발라드가 될 것이다. 주호의 더욱 깊어진 보이스는 물론 호소력 짙은 멜로디의 조화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고 전했다.

리스너들의 이별 감성을 정조준할 주호의 새 싱글 ‘그때의 니가 그리워’는 오는 3월 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