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문별, 13일 `엠카운트다운` 전격 출연…솔로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최초 공개



마마무 문별이 `엠카운트다운`에서 솔로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문별은 13일 오후 6시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두 번째 미니앨범 `DARK SIDE OF THE MOON`의 타이틀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컴백 무대를 가진다.

특히 문별은 새 미니앨범 발매를 하루 앞두고, 신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무대를 선공개하기로 결정해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더욱이 문별이 데뷔 후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나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만큼, 솔로 아티스트 문별이 보여줄 음악적 변화에도 많은 이목이 집중된다.

타이틀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는 강렬하고 펀치감 있는 비트가 인상적인 힙합 댄스 곡으로, 내면의 이중성을 달이 태양을 가리는 `일식`에 빗대어 표현했다.

두 개의 자아가 내면에서 충돌하는 모습을 한층 강렬하고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그려낸 것이 특징으로 이제껏 본 적 없는 여자 솔로의 탄생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문별의 새 미니앨범 `DARK SIDE OF THE MOON`은 달의 뒷면이란 뜻으로, 양면성이 가장 뚜렷해지는 일식을 모티브로 선과 악의 대비를 각각 `문스타`와 `몬스터`의 1인 2얼굴 콘셉트로 그려내며 호평 받았다.

또한 글리터와 스모키 메이크업 등 상반된 스타일링은 물론 중성적인 매력을 극대화한 퍼포먼스를 예고한 바, 신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컴백 무대를 향한 음악 팬들의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한편, 문별은 13일 오후 6시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달이 태양을 가릴 때 (Eclipse)` 첫 컴백 무대를 꾸민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