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음악방송 통산 60관왕 달성 "많은 사랑 보내준 버디에게 감사"



걸그룹 여자친구가 컴백과 동시에 1위를 차지했다.

여자친구는 지난 11일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새 미니앨범 `回:LABYRINTH`의 타이틀곡 `교차로 (Crossroads)`로 1위에 올랐다.

이로써 여자친구는 신곡 `교차로 (Crossroads)`로 컴백 8일 만에 첫 음악방송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음악방송 통산 60관왕이라는 의미있는 대기록을 썼다.

여자친구는 "7개월 만의 컴백이었는데 많은 사랑 보내준 버디(Buddy)에게 감사하다. 항상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활동하는 여자친구가 되겠다. `교차로`가 선택의 기로 앞에 서 있는 소녀의 이야기를 담은 노래인데 모두의 이야기라고 생각을 하고 노래에 집중해서 남은 활동도 열심히 하겠다"라고 기쁨의 소감을 전했다.

이날 여자친구는 타이틀곡 `교차로 (Crossroads)` 컴백 무대를 통해 서정적인 멜로디와 어우러진 역동적인 안무로 완벽한 무대를 펼치며 명불허전 `퍼포먼스 퀸`의 면모를 뽐냈다.

앞서 여자친구는 새 미니앨범 `回:LABYRINTH` 발매와 함께 국내 주요 음원차트는 물론 전 세계 13개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에 오르며 성공적인 컴백 신고식을 치렀다.

특히 이번 앨범은 여자친구의 소속사 쏘스뮤직이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협업해 선보인 첫 결과물로 여자친구의 음악적 서사를 한층 확장시켰다는 평가와 함께 매 앨범 연속 흥행에 성공한 여자친구의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타이틀곡 `교차로 (Crossroads)`는 선택의 기로에 놓인 마음 상태를 교차로라는 단어로 표현했으며, 어느 방향으로 가야 할지 고민하는 소녀의 복잡한 감정을 상징적으로 나타낸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