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렉소, `상·하지재활로봇` 동시 판매계약 체결

의료 로봇 전문기업 큐렉소는 서송재활요양병원과 재활로봇 `모닝워크(Morning Walk)`와 `인모션`(InMotion)` 제품 판매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수입판매 허가 이틀만의 쾌거로, 큐렉소는 지난 14일 캐나다 바이오닉사의 인모션 제품 수입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큐렉소 관계자는 "이번 판매 계약은 로봇재활 토털라인업 구축으로 이뤄낸 첫번째 성과물"이라며 "상지재활을 돕는 인모션 제품에 하지보행재활로봇 모닝워크를 더한 토탈 재활 솔루션은 판매망 구축과 가속화에 시너지를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상지재활로봇 인모션은 상지마비 및 기능저하 환자를 위한 재활 훈련용 로봇으로, 전 세계 20여개국, 200여곳 이상의 병원에서 사용중인 제품이다. 로봇이 환자와 상호작용으로 부족한 능력을 분석하고 치료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만큼, 신경가소성을 높여 일반적인 재활치료보다 회복속도가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모닝워크`는 발판-안장형 구조로서 보행능력 회복을 위한 근육재건, 관절 운동기능 회복 등에 사용되는 로봇시스템이며 외골격형 로봇에 비해 평지, 계단 등의 다양한 보행훈련을 제공하고, 치료 준비시간이 짧은 특장점을 가지고 있다.

이 제품은 국내 허가 및 유럽 시파허가(CE), 미국 식품의약국(FDA)를 마친 것으로, 큐렉소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 판매망 확보에도 힘을 쏟고 있다. 현재 국내에서 모닝워크를 사용중인 병원은 이번에 추가 된 곳을 비롯해 총 12곳으로 확대됐다.

박승원기자 magun1221@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