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내구성 메모리 카드 장착해 녹화 안전성 높여
-출시 기념 다양한 사은 혜택 제공


파인디지털이 녹화 안전성을 강화한 전후방 풀HD 블랙박스 '파인뷰 X500 뉴'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파인디지털, 안전성 강화한 '파인뷰 X500 뉴' 출시


파인디지털에 따르면 새 제품은 사고 발생 시에도 안정적으로 녹화영상을 확보할 수 있도록 메모리카드의 안전성을 강화한 게 특징이다. 32GB 기준 품질보증기간 2년을 보장하는 삼성전자 고내구성 메모리 카드를 장착한 것. 여기에 스마트 타임랩스 기능을 적용해 메모리카드의 효율성을 높였다.

주행영상을 화질 저하없이 압축, 저장해 메모리 가용 용량을 기존보다 2배 높였다. 충격 발생 시에는 1초에 30프레임으로 자동 전환해 보다 정확한 녹화영상 확인이 가능하다. 또 고화질 TV에 사용하는 IPS LCD 패널을 채택해 선명한 화질을 구현했다. 화각을 키워 다양한 주행상황도 폭넓게 녹화한다.

이 밖에 새 제품은 조도 환경에 따라 녹화 밝기를 자동 조절하는 오토 나이트 비전 기능을 기본 적용했다. 운전자의 안전운전을 돕는 첨단 운전자보조 시스템과 안전운전이 필요한 구간을 음성으로 안내하는 안전운전 도우미 기능도 지원한다.

한편, 파인디지털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구매자에게 다양한 사은 혜택을 준다. 먼저 출장 장착 서비스를 비롯해 외장 GPS 안테나를 무상 증정한다. 또 제품을 도난당하거나 소비자 실수로 파손한 경우 새 제품으로 보상하는 안심플랜 서비스와 무료 법률상담 서비스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부산 도심에선 시속 50㎞ 이하로 달려요…전국 첫 전면시행
▶ 자율주행셔틀 '빨간불 정차는 OK, 승객 앞은 아직'
▶ 캐딜락코리아, 소방관 인식 개선 캠페인 열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