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콤, 비상장주식 거래플랫폼 `비마이유니콘` 워크샵 개최

코스콤은 비상장주식 마켓 플랫폼 `비 마이 유니콘`의 신속하고 성공적인 시장 진입을 위해 엑셀러레이터, 엔젤투자자를 초청해 1박2일 합숙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워크샵에는 (사)한국엑셀러레이터협회, 중소벤처기업부, 기술보증기금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과 플랫폼 주요 고객인 액셀러레이터, 엔젤투자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다음 달 시범서비스를 앞둔 `비 마이 유니콘`에 대한 소개와 질의응답을 위한 설명회, 최적의 플랫폼 활용방안을 도출하기 위한 토론이 진행됐다.

앞서 코스콤은 지난 8월 `비 마이 유니콘` 사업을 함께하기 위해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KEB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재)대전테크노파크 아미쿠스렉스 등과 협약식을 맺었다.

코스콤이 다음 달 시범 서비스를 시작할 `비 마이 유니콘`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지원하는 ‘2019년 블록체인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 중 하나로, 스타트업과 같은 초기 벤처·중소기업이 주주명부를 클라우드 등에서 관리할 수 있도록 제공될 예정이다.

비상장주식 매도자와 매수자가 주식 매매 계약을 체결하고 거래대금을 입금하면 이후 주주명부 변경까지 비상장주식 거래 전 과정이 블록체인 플랫폼 안에서 투명하게 관리된다.

중소·벤처기업들은 주주명부 관리부담을 줄이고, 투자자들은 비상장 주식을 거래할 때 불안감을 덜 수 있어 스타트업들의 자금조달 시장이 활성화될 것으로 코스콤은 기대하고 있다.

`비 마이 유니콘`은 플랫폼에 등록된 기업들이 기업가치를 제대로 평가 받아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베이스캠프 역할을 하겠다는 의미를 담은 브랜드다.

김계영 코스콤 미래성장본부장은 "유관기관과 엑셀러레이터들과 함께 비상장 주식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거래 플랫폼`을 구축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유니콘 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승원기자 magun1221@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