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이륜차 관련 통합솔루션 개발∙공급 MOU 체결
-아시아권 초소형 모빌리티 전동화 사업 시장 공략


현대케피코가 모터사이클 전문 제조기업 KR모터스와 전동이륜차 관련 통합 솔루션 개발 및 공급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KR모터스는 국내외 상용화 예정인 전동이륜차에 현대케피코가 개발한 구동 모터 시스템 및 냉각 시스템을 포함한 통합 솔루션 적용을 우선적으로 검토하게 된다. 구체적인 제품으로는 차제어기(VCU), 구동모터제어기(MCU), 구동모터, 전력변환기(DC-DC컨버터), 전동식 워터펌프(EWP)등이다.

현대케피코, KR모터스와 전동이륜차 공동 개발


현대케피코는 올해 3월 말레이시아 EV 이륜차 선도기업과 모터 구동 시스템을 포함한 핵심부품 공급 협약을 맺는 등 향후 국내를 비롯해 중국, 동남아시아 등 다른 전동이륜차 기업과도 지속적으로 전략적 협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이륜차 최대 수요지역인 아세안 지역에서 국가별 미세먼지 저감 사업 정책을 발표하고 있어 전동이륜차 통합솔루션의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계열사인 현대케피코는 현대기아차의 파워트레인 제어기 및 친환경차 제어기의 60%이상을 독자개발해 공급하고 있으며 타 글로벌 OE에도 공급을 확대하고 있다. 특히 현대기아차가 세계 최초로 선보인 CVVD(연속 가변밸브 듀레이션) 기술에 적용되는 모터구동 CVVD 액추에이터를 독자 개발했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르포]현대차 고성능 N 개발 5년, 어디쯤 왔나
▶ [시승]미국차도 안락할 수 있다, 링컨 노틸러스
▶ 르노삼성, SUV 습격에 핫해치 '클리오'로 맞선다
▶ 20억원 본드카, 다음달 한국 온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