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문 신임 헌법재판소 사무처장 취임

박종문 신임 헌법재판소 사무처장이 14일 오전 10시 헌재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갖고 업무에 들어갔다.

박 처장은 취임식에서 "시대와 사회에 해야 할 몫을 다하는 헌법재판소가 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사무처 구성원들이 각자의 역할과 임무를 충실하게 수행해 가자"고 당부했다.

헌재 사무처장은 헌재 인사와 예산 등 행정사무를 총괄하는 역할을 한다.

박 처장은 대법원 재판연구관과 제주지법 부장판사 등을 지내다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를 끝으로 2009년 퇴임해 변호사로 개업했다.

2017년 3월부터 아름다운재단 3대 이사장직을 수행하다, 유남석 헌재소장의 지명으로 사무처장직을 맡게 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