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재영 제주도 집 공개, 귤밭 창고→럭셔리하우스 대변신

배우 진재영의 제주도 집 내부가 공개됐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에서는 크리에이터로 변신한 이영자가 `은퇴 후 살집`을 찾아 제주도로 떠났다.

지난 방송에서 타운하우스를 둘러봤던 이영자는 제주 생활을 꿈꾸게 한 장본인, 진재영의 집을 방문했다. 1년 전 SNS에서 사진을 보고 진재영 집에 반했다는 이영자는 제주로 이주한 진재영의 결심에 "네가 인생 선배"라며 부러워했다.

귤밭 창고를 개조해 꾸몄다는 진재영 집은 높은 천장과 탁 트인 내부 인테리어가 돋보였다. 특히 욕실에서 이어지는 야외수영장과 뒤로 펼쳐진 산방산의 푸르른 풍경이 감탄을 자아냈다.

진재영은 "직접 공사 현장도 방문하고 소품 하나하나 신경 썼다"며 "제주도에 온 게 가장 잘한일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영자는 "제주도는 집을 사는 게 아니라 자연을 사는 것"이라며 `제주라이프`에 대한 로망을 전했다.

진재영 제주도 집 공개 (사진=JTBC)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