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까지 2년간 타이어 독점 공급

한국타이어가 BMW코리아에서 운영하는 'BMW 드라이빙 센터' 시승차에 타이어 독점 공급을 2020년까지 이어간다고 10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BMW 드라이빙 센터 타이어 공급 연장


회사는 지난 2014년 BMW 드라이빙 센터와 타이어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연장 계약을 통해 2020년까지 향후 2년 동안 드라이빙 센터 트랙 및 주행 프로그램에 사용되는 모든 시승차에 타이어를 공급할 예정이다.

제품은 세미 레이싱 타이어 '벤투스 RS-4'를 비롯해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S2 AS'와 '벤투스 S1 에보2', 초고성능 겨울용 타이어 '윈터 아이셉트 에보2' 등 총 11종이다. 한국타이어는 폭 넓은 주행환경에서 기술력이 반영된 초고성능 타이어가 소비자들에게 운전의 즐거움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BMW 드라이빙 센터는 아시아 최초 드라이빙 복합 문화 공간으로 젖은 노면 주행과 암석 및 모래 주행 등 다양한 트랙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짚, 글래디에이터 기반의 컨셉트카 6종 선봬
▶ 현대차가 선보일 미래 모빌리티 실내 모습은?
▶ 폭스바겐, 상용밴 트랜스포터 티저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