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은 기존 유창근에서 배재훈으로 대표이사가 변경됐다고 27일 공시했습니다.

새로 선임된 배재훈 대표는 범한판토스 대표이사 등을 역임했습니다.

신재근기자 jkluv@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