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시즌 리그 첫 골을 터뜨린 손흥민(토트넘)은 "믿을 수 없는 밤"이라며 소감을 밝혔다.

손흥민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첼시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2-0으로 앞선 후반 9분 통쾌한 득점을 기록,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델리 알리의 침투 패스를 받아 혼자서 50m를 질주하며 절묘한 드리블로 첼시의 수비수들을 무력화한 뒤 이번 시즌 리그 1호골을 터트려 팬들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경기 후 손흥민은 영국 BBC 등과 인터뷰에서 "경기 전 동료들과 전반전 초반 5분이 가장 중요하다고 이야기를 나눴다"라면서 "우리는 경기 초반에 집중했고, 골이 이른 시간에 나오면서 경기를 쉽게 풀어갈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고의 경기였다"라며 "우리 모든 선수의 경기력이 최고였다. 믿을 수 없는 밤이다"라고 덧붙였다.

토트넘은 일방적인 경기를 펼치며 이날 경기 전까지 무패행진을 펼치던 첼시를 완전히 무너뜨렸다.

토트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오늘 경기는 설명이나 분석이 필요 없을 것 같다"라며 "모두 환상적인 경기를 펼쳤다"라고 말했다.
손흥민, 환상적인 리그 첫 골.."믿을 수 없는 밤"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