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IDEA 디자인 어워드 파이널리스트 수상
-저소음 실현, 주행능력과 승차감 향상을 위해 하이테크 기술력 집약


한국타이어가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 2018'에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ev'를 자동차 운송 부문에 출품해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EV 타이어로 IDEA 디자인 어워드 수상


키너지 AS ev’는 전기차에 최적화된 저소음 환경을 구현했으며 초고성능 승용차용 타이어 수준의 편안한 승차감과 최상의 주행성능 및 조종 안정성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전자회로기판을 형상화한 블록 디자인과 전기차에 특화된 사이드월 디자인을 통해 공력성능 향상시켰다.

또한 최적의 피치 배열을 통해 주행시 발생하는 특정 주파수의 소음을 억제시키는 등 다양한 소음 저감 기술을 적용했으며, 전기차 전용 아라미드 하이브리드(Aramid Hybrid) 보강벨트를 채택해 고속주행에서도 트레드 블록의 변형을 최소화하는 등 최적의 접지 형상을 유지해 정교한 핸들링 성능을 제공하고 조종 안정성을 대폭 향상시켰다.

한편, IDEA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 산업디자이너협회(IDSA)가 주관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디자인 공모전으로 'iF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힌다. 디자인 혁신성, 사용자 경험과 혜택, 사회적 책임, 심미성 등 다양한 심사기준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고의 디자인을 선정한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침체기 국산 중형 세단, 해석은 제각각
▶ 벤츠 인증 스프린터, 제작사는 단 한 곳?
▶ 광진구에 렉서스 전시장·서비스센터 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