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원, 부산대와 산학협력 협약 체결..."금융인재 양성"

한국예탁결제원과 부산대학교가 지난 달 31일 부산대에서 우수 금융인재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MOU) 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습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예탁원은 오는 9월 개원 예정인 부산대학교 금융대학원 파생상품 석사과정에 우수 직원을 참가하도록해 실무중심 글로벌 금융 전문 인력을 육성할 계획입니다.

부산대 금융대학원 파생금융석사과정은 금융수학, 고급경제학, 재무관리 등 공통필수과목과 핀테크, 파생금융, 구조화금융, 금융 빅데이터 분석 등 전공필수과목으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이병래 예탁원 사장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예탁결제원의 우수한 인재들이 파생금융 및 해양금융 등에 특화된 지식을 함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한다” 며 “예탁원은 부산지역 금융 중심지 발전에 선도적으로 참여해 이전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과 역할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민재기자 tobemj@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