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공영 `대구역 한라하우젠트 센텀` 8월 공개

대구의 도심 신규분양 분위기가 날씨만큼이나 뜨거운 가운데, 한라공영이 대구역 인근 칠성동 잉꼬아파트 재건축 `대구역 한라하우젠트 센텀`을 8월 중 공급할 예정이라고 밝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대구 도시철도 1호선 대구역 역세권, 북구 칠성동 2가 302-144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대구역 한라하우젠트 센텀`은 전용 84㎡ 256세대, 오피스텔 32실 등 총 288세대로 구성된다.

태평로, 국채보상로와 신천대로를 통해 지하철은 물론, 대중교통과 승용차로 시내외 어디든 사통팔달 교통환경을 누리는 `대구역 한라하우젠트 센텀`은 동성로가 인접하고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와 함께 롯데백화점, 번개시장, 칠성시장 등 편리한 생활인프라를 모두 갖추었다.

특히, 주거선호도 높은 침산생활권의 시작점으로 대규모 주거단지와 역세권, 몰세권, 문화권을 모두 누리며, 현재의 도심생활과 향후 개발프리미엄의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는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이 지역은 오페라하우스에 이어 작년에 삼성창조경제캠퍼스가 오픈하면서 대구콘서트하우스, 대구예술발전소, 동성아트홀 등 동성로의 다양한 문화공간과 함께 문화생활 중심지로 자리 잡았다.

또한, 사회인 야구장, 다목적 실내체육관, 실내 빙상장, 테니스장, 실내 스쿼시장, 유소년 축구장, 대구FC 전용축구경기장 등 다양한 체육시설들과 함께 산책로를 갖춘 복합스포츠타운이 올해 말 완공예정이며, 노후된 경부고속철로변 칠성동 일대를 개발하는 칠성테마거리 `라 스타트 칠성 별별상상 여·행` 사업이 지난 2016년 도시활력 증진지역 사업으로 선정되면서 칠성동 일대의 주거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라공영 최동욱 대표는 "한라공영은 시행, 시공, 분양 등 주택 건설 전 분야를 직접 운영, 관리하는 주택 건설전문기업인만큼, 최고의 집을 가장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해, 기업과 수요자 및 지역사회가 모두 공영(共榮)할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라공영은 대구 최초로 주거용 오피스텔 전용단지 분양에 나서 대구 북구 침산동과 구미 임은동, 송정동, 달성군 테크노폴리스 등 5개 단지를 성황리 분양하면서 대구에 주거용 오피스텔 새문화를 일으켰으며, 2016년 봉덕동 한라하우젠트 퍼스트를 최고 51.65 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하며 전평형 1순위 마감을 하고, 지난 3월, 상주지역 최초 홈 IoT 아파트인 상주 한라하우젠트 분양에서 큰 인기몰이를 했다.

한라공영은 `대구역 한라하우젠트 센텀` 전용 84㎡ 256세대, 오피스텔 32실 등 총 288세대 모델하우스를 8월중 공개할 예정이며, 모델하우스는 중구 태평로1가 11에 준비 중이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