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베트남 손보사 'PJICO' 지분 20% 인수

삼성화재(262,000 -0.19%)는 베트남 하노이에서 현지 손해보험사 PJICO의 지분 2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PJICO는 베트남 국영 기업인 베트남석유공사(Petrolimex)가 설립한 손해보험사다. 2015년 기준으로 시장 점유율이 7%로 베트남 30개 손보사 중 5위 업체다.

조인식에는 부 티 마이 베트남 재무부 차관, 부 티 쩐 프엉 베트남 증권감독위원회 부회장, 응우엔 꽝 후엔 베트남 재무부 보험 부국장 등이 참석했다. 안민수 삼성화재 사장과 베트남 보험시장 현황 및 양국간 협력 강화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삼성화재는 2002년 11월 베트남 호찌민에 법인을 설립했다. 2016년 말 수입보험료 538억, 세전 이익 69억원을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