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하와 김환, 마라도 박서방이 `애정도 테스트` 대결에 나섰다.5일 밤 방송되는 SBS `자기야-백년손님`(이하 `백년손님`)에서는 마라도를 방문한 정준하와 김환 아나운서가 박서방과 함께 아내에게 문자를 보내 애정도 테스트를 하는 모습이 그려진다.김환은 자기 전 아내에게 사랑이 듬뿍 담긴 문자를 보내며 달달한 `신혼`임을 티냈다. 정준하 또한 "우리는 기본이 하트야"라며 아내 니모와의 애정을 과시하는 모습을 보였다.이에 김환이 "동시에 아내에게 문자를 보내 제일 빨리 답장을 받는 사람이 이기는 걸로 애정도 테스트를 해보자"고 제안했고 모두 자신만만해 하며 제안을 받아들였다. 곧 세 남자는 각자 `여보 보고 싶어 사랑해`라는 문자를 아내에게 보냈다. 두근대는 마음으로 한참을 기다렸지만 모두 답장을 받지 못한 세 남자는 박여사의 코골이에 잠을 설친 아침에서야 승자를 가리게 된다.한편, 몇 년 만에 사랑한다는 말을 전해 내심 기대하고 있던 박서방은 깜짝 놀랄만한 답을 받게 된다. 정준하와 김환마저 놀라게 한 김재연의 답장은 과연 무엇이었을 지, 정준하와 김환, 박서방의 애정도 테스트 결과는 5일 밤 11시 10분, `백년손님`에서 공개된다.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이순재, 한지혜 결석에 "특혜 없었다"… C학점 이유는?ㆍ힐러리, 식당에서 스마트폰 보며 `혼밥` 사진 화제ㆍ김동선, 술집 종업원 폭행.. 순찰차 걷어차고 욕설까지ㆍ`말하는대로` 이재명 "나는 흙수저도 아닌 무(無)수저"ㆍ비트코인, 사상 최고치 경신..대체 누가 사나?ⓒ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