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예지원이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에 출연한다.29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예지원은 JTBC 새 금토드라마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연출 김석윤) 출연을 확정지었다.`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는 동명 일본드라마를 리메이크, 한국적 정서에 맞게 수정한 작품으로 부부관계와 이성간의 사랑에 대한 물음에 대한 답을 유쾌한 터치로 그려낸 코믹 힐링 드라마다. 아내의 불륜을 알게 된 남편이 SNS에서 익명의 사람들과 교감하며 가정을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을 그린다.예지원은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를 통해 지난 6월 종영한 tvN 드라마 `또 오해영` 이후 또 한번 브라운관 공략에 나선다. 예지원은 KBS 2TV `올드미스 다이어리` 등을 통해 인연을 맺은 김석윤PD와의 인연으로 출연을 결정했다는 후문이다.한편 `이번주 아내가 바람을 핍니다`는 현재 방송 중인`마녀보감` 후속작 `청춘시대`, `판타스틱` 후속으로 오는 10월 방송될 예정이다. 예지원 외에도 이선균, 보아, 이상엽, 김희원 등이 출연한다.트렌드이슈팀 이송이기자 songyi@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백년손님`, `후포리 회장님` 故 최복례 여사 추모 특집ㆍ‘해피투게더3’ C.I.V.A 이수민, “서산 국밥집 딸..금수저 아냐”ㆍ부산 가스냄새는 부취제 “놀라 기절할 뻔”...인체에 해로워!ㆍ`38사기동대` 김주리, 촬영장 활력소 인간 비타민 등극ㆍ서인국 남지현 “드디어 찾았어”...윤상현까지 ‘완벽 캐스팅’ⓒ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