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의 콘텐츠 크라우드 펀딩 서비스인 `스토리펀딩`의 누적 후원금이 50억 원을 돌파했다.스토리펀딩은 기존의 뉴스 콘텐츠를 넘어 책, 음악, 신기술 등 새로운 창작물을 만드는 사람도 펀딩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카카오는 기존 `미디어 실험`으로 시작되었던 뉴스펀딩을 스토리펀딩으로 새단장했다.창작활동을 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스토리펀딩을 시작할 수 있으며 여러 명의 창작자나 단체도 참여 가능하다.앞서 스토리펀딩은 지난 4월부터 유기동물, 미세먼지, 저소득층 생리대 지원 등을 주제로 한 생활 밀착형 프로젝트를 발굴해왔다.카카오는 7월부터 이용자가 창작자의 콘텐츠를 보고 `하트`를 누르면 달성 숫자에 따라 단계별로 약속한 공약을 수행하는 `하트 펀딩` 서비스도 추가할 계획이다.또한 음악, 다큐멘터리, 독립영화, 미술 등 다양한 영역에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스토리펀딩을 통해 `정기적 후원`이 가능하도록 방안 또한 모색할 방침이다.[디지털뉴스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박유천 화장실 그림 심리상태 분석해보니 "배변기 큰 억압 경험"ㆍ안시현 12년 만에 우승 "은퇴 고민…딸 얼굴 보고 힘 얻어"ㆍ‘홍대 코미디위크’, EDM 디제잉 애프터 파티 예고…박명수-박나래-허경환-오나미 등 개그맨 DJ 군단 대거 합류ㆍ전효성, 뇌쇄적 비키니 화보 시선 집중ㆍ1박2일 조은정 누구? 롤 게임 여신+이대 무용과 `미모 화들짝`ⓒ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