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룡이 나르샤’ 박혁권, 명품배우의 빈틈없는 1인2역 행보

[연예팀] ‘육룡이 나르샤’ 박혁권의 활약이 눈부시다.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신경수)에 출연하는 박혁권은 1인 2역의 쌍둥이 연기를 완벽히 소화하고 있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드라마를 통해 간혹 드러나는 길태미와 길선미의 똑같은 행동에서 캐릭터에 따른 확연한 차이를 보이며 같은 듯 다른 1인 2역 연기를 완벽히 소화해내고 있는 박혁권에게 찬사가 끊이지 않고 있다.

극중 길태미의 죽음 이후, 현재 길선미로 열연하고 있는 박혁권은 검을 뽑거나, 같은 표정을 짓는 등 길태미와 같은 행동을 보일 때에 길태미와 길선미 사이에 미묘하게 다른 차이를 두며 소름 끼치도록 완벽한 연기력을 아낌없이 발휘하고 있다.

한편 ‘육룡이 나르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SBS)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님과 함께2’ 김지민, 오나미에 허경환 공략법 전수
▶ [포토] 샤이니 민호 '내가 바로 만찢남~'
▶ 려욱, 타이틀곡 ‘어린왕자’ 포함 전곡 음원 28일 공개
▶ [포토]트와이스 '남심 저격하는 상큼한 손인사~'
▶ ‘치즈인더트랩’ 윤지원, 김고은 코스프레 ‘발암 예고’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