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터키, 터기 군이 격추한 러시아 SU-24기 동형





‘러시아 터키’



러시아 터키 군사 갈등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진화에 나섰다.



24일(현지시각)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러시아 전투기 격추 사건과 관련해 터키와 러시아 양국간 긴장을 완화할 수 있는 긴급조치 마련 촉구에 나섰다.



AFP통신에 따르면 반기문 총장은 격추 사건 관련 당사자 모두에게 "정확한 사건 정황 파악과 재발 방지를 위해 신뢰 가능하고 철저한 조사를 시행해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터키는 러시아군 소속 수호이(Su)-24 전투기가 자국 영공을 침범했다며 F-16 전투기 2대를 발진시켜 격추, 조종사 1명이 사망했으며 다른 조종사 생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당시 터키 측은 5분 동안 10차례에 걸쳐 경고했다고 주장했지만 러시아는 수호이-24가 터키가 아닌 시리아 영공에서 격추됐으며 터키군이 격추에 앞서 전투기 조종사들과 접촉한 적도 없다고 반박해 군사적 갈등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반기문, 러시아-터키 군사적 갈등에 "재발 방지 위해 철저한 조사 시행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싸이 아버지 회사 연매출 1천억…미국도 인정한 금수저★ `아내도 재벌?`
ㆍ러시아 군용기 격추, 시리아 반군 “탈출 조종사 사살했다” 충격주장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리치프라자3` 투자열기로 후끈!
ㆍ`상상고양이` 조혜정 父 조재현 빌딩 가격 들어보니 `헉`…재산이 몇백억?
ㆍ공인중개사 합격자발표, 응시생 합격률보니…공인중개사 연봉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