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7일) 오전까지 옅은 황사를 보이다 오후부터 맑아질 전망이다.





27일 기상청에 따르면 고기압에 영향을 받아 전국이 맑고 더울 것으로 보인다. 오전까지는 옅은 황사의 영향을 받는 곳이 있고, 낮에는 기온이 점차 올라 더워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대전 30도, 광주 29도, 대구와 포항은 33도까지 오르는 등 때이른 더위가 계속 되겠다.



앞서 25일 중국 북부지역에서 발원한 황사가 기류를 따라 남동진하면서 그 일부가 우리나라에 유입돼 오늘 오전까지 서해안 일부지역과 제주도에서 옅은 황사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는 약간나쁨 수준일 것으로 보이나 옅은 황사의 영향으로 충청권, 호남권, 제주권을 오전에 약간 나쁨 이상의 농도가 나타날 수 있겠다.



특히 오늘 날씨는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다. 오늘 오전부터 한반도로 유입된 따뜻한 남서류의 영향으로 낮 기온이 크게 올라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게 날 것으로 보이는만큼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사진= 뉴스와이 방송 캡처)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무한도전 소개팅女` 지호진, 볼륨감은 넘치는데...성형미인? "예쁘네"
ㆍ손연재 워터파크 화보 `탱크탑·핫팬츠` 남심 흔들··의외로 섹시한데..
ㆍ먹기만 했는데 한 달 만에 4인치 감소, 기적의 다이어트 법!!
ㆍ"소파협정(SOFA) 뭔지 알아요?"··서울시장 토론회 정몽준-정태흥 `격돌`
ㆍ소비심리 8개월만에 최악‥세월호 영향 가시화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