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이 대규모 감원을 감행했습니다.

미국 씨넷은 한 소식통을 인용해 "이번 감원은 하드웨어 사업부를 담당하는 직원들이 대상이었다"며 "IBM시스템&테크놀로지 그룹 직원의 25%가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전체적인 감원규모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전문가들은 이번 구조조정으로 많게는 1만 5천여명을 감원할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IBM은 지난 1월 x86사업을 레노버에 매각한다고 밝히면서 하드웨어 사업부 축소는 예상된 수순이었습니다.

씨넷에 따르면 7천500여명의 직원들이 레노버에 다시 취직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IBM은 최근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베이스(DB) 솔루션 업체인 클라우던트(Cloudant)를 인수하는 등 클라우드 서비스 역량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박상률기자 srpark@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중국 부호 장웨이와 결별한 함소원 나이 알고보니 깜짝! `장웨이보다 누나였어?`
ㆍ`마지막 집세입니다`…생활고 못 이긴 세모녀 자살 소식 `가슴이 먹먹해`
ㆍ아무리먹어도 날씬한여성! 알고보니
ㆍ별그대 결말 시간여행자의 아내 표절 논란. 웜홀 의미는 `닥터후`와 더 유사
ㆍ현오석 "경기 회복세 전업종으로 확산중"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