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기주)이 국군사이버사령부(사령관 옥도경)와 사이버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협정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은 2009년 7.7 DDoS 공격, 2011년의 3.4 DDoS 공격과 2013년 3.20 사이버테러, 6.25 사이버공격 등 범국가 차원의 사이버공격에 민간 분야와 군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는 취지에서 이뤄졌습니다.



양기관은 핫라인(Hot-Line)을 구성하고 연락관을 운영해 국가 사이버위협에 신속하게 대응키로 하였으며, 보안취약점 등 정보 공유를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채주연기자 jycha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송혜교 고소 공식입장 "스폰서 루머 참기 힘들었다"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축하~"大반전.. 아들`멘붕`
ㆍ엄마의 당당한 답장, 김 여사의 갑의 횡포 `大폭소`
ㆍ이종석 매너가방, 이보영 어부바에 뒷모습 가려주는 `폭풍배려`
ㆍ삼성전자, 영업이익 10조원 3분기에는 가능할까?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