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사장 도성환)가 무더위와 장마로 쉽게 지칠 수 있는 여름철 원기 회복을 위해 오늘(5일)부터 10일까지 한우 곰거리를 반값에 판매한다고 밝혔습니다.







한우 사골(100g)은 기존 1천780원에서 890원, 꼬리반골(100g)은 기존 1천580원에서 790원으로 할인된 가격에 마련했으며, 한우 모둠뼈와 한우족 등 한우 곰거리 대표 상품들을 50% 할인 판매합니다.



홈플러스에 따르면 최근 예년보다 빨리 찾아온 여름 날씨로 인한 보양식 수요 증가와 함께 곰거리 시세 하락 등의 요인이 맞물리면서 지난 6월 1일부터 7월 4일까지 곰거리 매출은 전년 대비 36%나 증가했습니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여름철 보양식으로 좋은 한우 곰거리를 국내 최저가격 수준에 마련했다”며 “단백질과 칼슘 함량이 높아 지친 여름철 원기회복에 큰 도움을 주는 곰거리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라고 말했습니다.


이주비기자 lhs718@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프리메라 ‘미라클 발아생명 라이브’ 영상 공개
ㆍ유퉁, 7번째 결혼식 내달 8일 몽골서 진행
ㆍ기성용 `비밀 페이스북` 논란, 친한 동료들과 최 감독 조롱?
ㆍ너의 목소리가 들려 1년 후, 놀라운 大반전 `충격`
ㆍ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9조5천억원 `사상 최대`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