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조정석 촬영현장, 다정한 포즈 ‘이러다 정들겠어~’

[최송희 기자] 가수 아이유 배우 조정석이 깜찍한 포즈로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4월10일 KBS2 주말드라마 ‘최고다 이순신’(극본 정유경, 연출 윤성식) 제작진 측은 아이유와 조정석을 비롯한 젊은 배우들이 개성 넘치는 포즈로 촬영한 사진들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사진 속에는 극 중 자매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아이유(이순신 역)와 유인나(이유신 역)는 진짜 자매처럼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유인나는 드라마에서는 순신을 구박하는 얄미운 언니지만 평소 ‘아이유인나’로 불릴 정도로 돈독한 우정을 과시했던 만큼 둘은 꼭 붙어 자매 귀요미로 불릴만한 브이 포즈를 선보였다.

또한 극 중 과거 연인 사이였던 조정석(신준호 역)과 김윤서(최연아 역)는 서로를 향해 브이 포즈를 취해 극 중 관계를 재치 있게 표현했으며 극 중 대표님을 보필하느라 고생 중인 이지훈(조인성 역)의 브이는 조정석을 향하고 있어 사진을 찍을 때도 사장님을 챙기는 센스를 발휘해 깨알 재미를 선사한다.

특히 조정석과 아이유는 연일 계속되는 밤샘 촬영에도 불구하고 항상 밝은 표정과 서로를 살뜰히 챙기는 모습으로 촬영현장을 훈훈하게 해 ‘최고다 이순신’의 ‘최고의 커플’임을 입증하고 있다고 한다.

제작사 에이스토리 관계자는 “‘최고다 이순신’ 은 중년 연기자들이 탄탄한 연기력으로 드라마의 중심을 잡고 있는 가운데 젊은 배우들은 신선함과 활기찬 에너지로 드라마의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연일 강행군의 촬영 속에서도 누구 하나 지친 기색 없이 즐겁게 임해주어 고맙다”고 전했다.

한편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아이유 조정석 촬영 현장 정말 훈훈하네” “아이유 조정석 촬영 현장 사진 보는데 진짜 연인처럼 다정” “아이유 조정석 촬영 현장 진짜 보기 좋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제공 : 에이스토리)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엄태웅, ‘칼과 꽃’ 최종 조율 中 “긍정적 검토”

▶ 정석원 측 "백지영과 결별? 연애전선 이상무"

▶ [w위클리] 김태희·유아인, '장옥정' 후반을 부탁해
▶ 하지원의 딜레마, '조선미녀삼총사'가 前소속사 제작이니…
▶ [인터뷰] 신하균 "갈비뼈 골절, 고소공포증 이겨내고 뛰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