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찬 합류’ 완전체 B.A.P, 팬사인회 성료 “함께할 수 있어 감사”

[양자영 기자] 그룹 B.A.P가 손가락 부상을 입어 활동을 중단한 힘찬을 포함한 ‘완전체’의 모습으로 팬사인회를 열었다.

B.A.P는 3월3일 오후 오후 7시 영풍문고 김포공항점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원샷’ 발매 기념 팬사인회를 개최하고 팬들을 만났다. 이날 팬사인회는 서울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 및 해외에서 1천여명의 팬들이 몰려 신인상을 독식한 B.A.P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특히 손가락 골절로 첫 번째 단독콘서트를 제외한 ‘원샷’ 앨범활동에 함께하지 못했던 힘찬이 뿔테 안경을 착용한 모습으로 팬사인회에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

팬들은 한 명도 빠짐없이 힘찬에게 응원메시지를 전했으며, 힘찬 역시 따뜻한 미소로 화답해 훈훈한 광경을 연출했다.

팬사인회를 무사히 마친 힘찬은 소속사를 통해 “오늘 너무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감사하다. 팬사인회에 함께할 수 있어 행복하다”고 전했다.

한편 23일, 24일 서울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콘서트 ‘B.A.P LIVE ON EARTH SEOUL’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B.A.P는 두 번째 미니앨범 ‘원샷’의 방송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제공: TS엔터테인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송승헌 싱가포르 방문, 현지 국영 방송사 '닥터진' 편성
▶ ‘내 딸 서영이’ 따듯한 가족애 보이며 해피엔딩 ‘훈훈’
▶ 류승룡vs류승룡…'7번방의 선물', '광해' 넘어설까?
▶ [w위클리] ‘아빠 어디가’ 윤후, 뜨거운 인기 반갑지만 않다?
▶ [포토] 타이니지 명지, 혼혈 착각 부르는 이국적인 외모

[WSTAR관련슬라이드보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